본문 바로가기
728x90

사회적책임6

구약성경, '가난'을 착취의 결과로 규정한다 지금 한국사회는 그 어느때보다 '양극화'로 갈등을 겪고 있다. 지역 간의 양극화, 기업 간의 양극화, 고용과 소득의 양극화, 교육의 양극화 등은 지속적으로 불평등과 상대적 박탈감을 양산하고 있다. 특히 소득의 격차는 점점 더 벌어지면서 부한 사람은 더욱 부해지고, 가난한 사람은 더욱 가난해지고 있다. 가난은 사람을 사회적, 경제적으로 소외되게 만든다. 그리고 '복지'라는 이름으로, '구제'라는 이름으로, 거대한 '사회적 비용'을 사용하며 소외된 이들에게 다가선다. "가난은 착취의 결과다" 애초에 양극화, 소외, 가난 등의 문제를 만들지 않았으면 됐다. 왜냐하면 이 문제들은 자연적으로 생긴 것이 아니라 역사적이고 사회적인 문제로 발생한 현상이기 때문이다. 최근 가난과 가난의 문제를 어떻게 바라보아야 하는지.. 2021. 5. 28.
[그때 그 기사-8] 교회의 사회적 책임, 본회퍼에게 듣는다 [특집: 그때 그 기사] '코로나 19' 팬데믹은 현재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주된 문제이며, 최고의 관심사다. 목회 현장도 당연히 예외는 아니다. 그러다보니 한국 신학계의 주된 논의 주제도 '코로나 19'다. 코로나 19로 한국 교회 목회현장이 어떤 어려움을 겪고 있는지, 그에 따른 목회적 방향성을 어떻게 제시해야 하는지 등 코로나 19와 관련된 다양한 연구논문이 발표되고 있다. 현 시대 목회적 상황에 매우 적절하면서도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이슈지만 한국 교회 목회 현장을 위해 보다 다양한 신학적 논의의 필요성에 대한 아쉬움도 든다. 이에 본지는 '그때 그 기사'라는 특집 코너를 통해 코로나 19 전에 신학계의 주된 논의가 무엇이었는지, 목회자들과 성도들이 어떤 내용에 관심을 가졌는지 본지의 기.. 2021. 5. 26.
“신앙은 개인적이지만 사적인 것은 아니다” 청어람아카데미, ‘공적신앙과 청년사역’ 주제로 제5회 청년사역 컨퍼런스 개최 2014년 4월 기사 ▲ 청어람 아카데미가 지난 25일 '공적신앙과 청년사역'을 주제로 제5회 청년사역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날 총체적 위기에 처한 한국교회의 대안은 '공적신앙'을 회복하는 것이라는 점이 강조됐다. - 공적신앙은 개인과 교회를 넘어 하나님나라를 구현하는 것이다. - 복음의 보편성으로 세상과 공존하며 살아가라. - 공적신앙을 향한 우리의 노력은 이론적 학습에만 머물지 말고 ‘실천적 학습’으로 나아가는 것이다. - ‘교회력’에 따른 예배 계획에서 ‘사회력’에 따른 연간 계획으로 심화시켜라. - 공적신앙 네트워크 및 공적신앙 성경공부 교재 및 커리큘럼 재구성하라. - 공적신앙은 개인의 차원에서 공동체 차원으로 일관성.. 2015. 12. 14.
지역공동체운동, 교회의 사회적 책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것’ 교회가 참여하는 지역 공동체 세우기 전략 / 정재영 교수(실천신대, 종교사회학) “지역 공동체 세우기는 교회가 아니라 주민이 주체가 되고, 주민이 주도를 해야 한다. 지역 주민과의 연계뿐만 아니라 관공서와도 연계를 시도하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 정재영 교수는 “지역공동체 운동은 주민과 행정기구, 지역 단체가 함께 하는 파트너십이 중요하다”며 “지역 교회는 지역 단체의 하나로써 교회가 가진 다양한 인적, 물적 자원을 동원해 지역공동체 운동을 견인하는 역할을 감당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정 교수는 “먼저 교회 내 공감대를 형성하고, 교회의 역량을 점검하고 강화시키는 것이 필요하다”며 “한국 교회들이 다양한 방법을 통해 지역공동체 운동에 동참한다면 교회가 지역 사회의 책임 있는 구성원으로서의 .. 2015. 12. 11.
지구의 생존위기 극복과제는 청빈과 절제의 삶 생존 위기와 교회의 책임 / 김영균 목사(한국교회환경연구소 소장) 하나님의 창조질서 보전을 위임받은 우리 교회에게 환경, 에너지 문제는 그 무엇보다 시급한 과제이며 책임이다. # 교회의 책임 맘몬의 질서에 정신을 뺏긴 동안, 하나님 보기에 참 좋았던 창조세계, 그 창조질서는 파괴되어 더 이상 지속 불가능한 상태에 이르렀습니다. 생존의 위기 앞에 우리 교회는 회개해야 합니다. 죽음의 질서에서 돌아서야 합니다. “석유-소비 문명, 즉 현재의 산업구조와 생활방식을 지속가능한 살림 틀로 어떻게 바꾸어야 하는지, 교회는 어떻게 책임질 수 있는지?” 시대의 징조를 바로 읽고, 나눔과 섬김의 복음을 회복할 때, 우리 교회가 짊어져야 할 시대적 사명, 사회적 책임이 분명해집니다. 1. 우리 그리스도인들은 하나님의 창조.. 2015. 12. 10.
한국교회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본받아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한국 교회의 주는 함의 / 양용희 교수(호서대, 사회복지학과) 2000년을 전후하여 전 세계적으로 기업의 사회적책임에 대한 표준화 작업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다. 대표적인 표준화 작업으로는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의 지속가능보고서 가이드라인과 UN Global Compact 그리고 ISO의 SR(Social Responsibility) 표준화 작업(ISO 26000) 등이 있다. 기업의 사회적책임에 대한 국제적인 표준화 작업의 확산은 그동안 기업들이 각자 보고해 온 환경, 윤리, 사회공헌 등에 대한 객관적인 기준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기업의 힘과 영향력은 곧 바로 기업의 책임성과 연계된다. 기업은 경영활동과 관련된 환경, 노동, 인권 등의 모든 행위.. 2015. 12. 10.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