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통일9

통일 위한 기독교인의 자세, '하나님 나라 구현' 가치 지향해야 윤철호 박사, 한국조직신학회 학술대회서 '통일'을 위한 교회와 기독교인의 4가지 과제 제시 한국조직신학회(회장:김재진 박사)가 지난 4월 22일(금) 오후 9시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덕수교회에서 '통일을 염두에 둔 한국 개신교회 일치를 위한 신학적 대화'를 주제로 '제11회 한국조직신학자 전국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전국대회에서는 두 개의 주제강연('한반도 분단 상황과 통일신학' / 윤철호 교수, 장신대 & '목회현장을 위한 신학과 신학에 기초한 목회' / 정성진 목사, 높은뜻광성교회)과 함께 기독론, 창조론, 종말론, 성경론, 교회론, 성령론 등의 분과에서 20여 편의 연구논문이 발표됐다. 분과별로 발표된 논문들 가운데 일부는 추후 데오스앤로고스에서 요약 정리해서 제공할 예정이며, 이번 기사에서는 윤.. 2016. 4. 23.
남북의 화해와 평화, 통일을 어떻게 이룰 것인가? 김영주 목사(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2015년 11월 16일 기사 한국복음주의협의회(회장:김명혁 목사)가 지난 11월 13일(금) 오전 7시 종교교회(담임:최이우 목사)에서 ‘남북의 화해와 평화와 통일을 어떻게 이룰 것인가’를 주제로 월례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날 발제자로 참여한 교회협 총무 김영주 목사의 발표 내용을 주최 측의 제공으로 싣는다. 남북의 화해와 평화, 통일을 어떻게 이룰 것인가? / 김영주 목사(KNCC 총무) 분단 70년의 기간 동안 남과 북은 끊임없는 부침을 겪었다. 금방 통일이 될 것 같기도 하고 또 전쟁이 날 것 같기도 했다. 이로 인해 사람들이 긴장하고 (한국 내에서보다 국제사회에서 더 걱정) 전쟁의 위협 속에 빠져 있을 때가 한두 번이 아니었다. 우리는 남북관계를 너무 낙관적.. 2016. 1. 7.
통일 위한 교회의 4가지 사명, ‘화해ㆍ협력ㆍ변화ㆍ평화’ 임동원 전 통일부 장관, "‘사실상의 통일’ 상황 재현해야 한다" 강조 2015년 1월 28일 기사 부흥한국, ‘2015년 통일비전캠프’ 개최 “남북 평화와 통일을 위해 한국 교회와 그리스도인들이 추구해야 할 4가지 사명은 로마서 12장 17~21절에서 찾을 수 있다. 그것은 바로 화해, 협력, 변화, 평화다.” 임동원 전 통일부 장관은 부흥한국이 주관한 ‘2015년 통일비전캠프’에 강연자로 참여해 이같이 강조했다. 이번 통일비전캠프는 지난 26일부터 서울 은평구에 위치한 팀수양관에서 ‘통일된 코리아, 새로운 시작!’을 주제로 30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27일 둘째날 오전에 강사로 참여한 임동원 박사는 ‘평화통일과 포용정책’을 주제로 강의했다. 독일통일에서 얻어야 할 교훈과 지난 4반세기 동안 평화와 .. 2016. 1. 5.
[원문] 북한의 회복과 열방을 섬기는 통일코리아의 비전 고형원(부흥한국 대표) 2014년 5월 7일 기사 하단의 내용은 기독교통일학회와 평통기연이 지난 5월 5일부터 6일(2014년)까지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통일 before & after’를 주제로 개최한 ‘제3회 기독청년대학생 통일대회’에서 발표된 것입니다. 제공 단체(자)와의 협약에 의해 데오스앤로고스에서 독자들에게 제공하지만 저작권은 제공 단체(자)에게 있음을 밝힙니다. 아울러 무단전제 및 불법적인 도용은 추후 법적 책임이 따를 수 있는 만큼 주의를 당부합니다. 북한의 회복과 열방을 섬기는 통일코리아의 비전 고형원(부흥한국 대표) 한민족의 약속의 땅, 열방을 섬기는 통일코리아 여호수아 1:1-4 "여호와의 종 모세가 죽은 후에 여호와께서 모세의 시종 눈의 아들 여호수아에게 일러 가라사대 내 종 .. 2015. 12. 14.
[원문] 우리의 삶에서 실험하는 통일 박요셉(J coop 대표) 2014년 5월 7일 기사 하단의 내용은 기독교통일학회와 평통기연이 지난 5월 5일부터 6일까지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통일 before & after’를 주제로 개최한 ‘제3회 기독청년대학생 통일대회’에서 발표된 것입니다. 제공 단체(자)와의 협약에 의해 데오스앤로고스에서 독자들에게 제공하지만 저작권은 제공 단체(자)에게 있음을 밝힙니다. 아울러 무단전제 및 불법적인 도용은 추후 법적 책임이 따를 수 있는 만큼 주의를 당부합니다. 우리의 삶에서 실험하는 통일 / 박요셉(J coop 대표) 1945년 8월 15일 일본의 패망과 함께 한반도는 36년 간의 긴 식민지에서 벗어나 해방의 기쁨을 누렸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였고 1945년 7월 제2차 세계 대전 종전 약 20 여일 .. 2015. 12. 14.
[원문] 과정으로서의 점진적 평화통일 임동원(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 2014년 5월 7일 기사 하단의 내용은 기독교통일학회와 평통기연이 지난 5월 5일부터 6일까지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통일 before & after’를 주제로 개최한 ‘제3회 기독청년대학생 통일대회’에서 발표된 것입니다. 제공 단체(자)와의 협약에 의해 데오스앤로고스에서 독자들에게 제공하지만 저작권은 제공 단체(자)에게 있음을 밝힙니다. 아울러 무단전제 및 불법적인 도용은 추후 법적 책임이 따를 수 있는 만큼 주의를 당부합니다. 과정으로서의 점진적 평화통일 / 임동원(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 통일 이전에 우리가 해야 할 일은 무엇이며, 통일 이후 감당해야 할 일은 무엇인가에 관한 해답을 모색하기 위한 소중한 이 자리에서 여러분과 함께 의견을 나누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 2015. 12. 14.
화해ㆍ협력ㆍ변화ㆍ평화의 힘으로 ‘점진적 평화통일’ 이룩해야 기독교통일학회, ‘통일 before & after’ 제3회 기독청년대학생 통일대회 개최 2014년 5월 7일 기사 한반도 평화통일. 한국인이라면 반드시 책임지고 이루어야 할 21세기 시대적 과제다. 한국 교회도 예외일 수는 없다. 아니 통일은 한국 교회의 모든 성도들에게 주어진 하나님의 사명이다. 하지만 통일은 바란다고 해서 결코 이루어지지 않는다.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그렇다면 한국 교회는 바람직한 통일을 위해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 기독교통일학회(회장:주도홍 교수, 백석대)와 평화와통일을위한기독인연대(이하 평통기연)는 공동주관으로 지난 5일부터 6일까지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제3회 기독청년대학생 통일대회’를 개최했다. ‘통일 before & after’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대회에서는 한반.. 2015. 12. 14.
통일은 신앙의 핵심과제 … 교회가 ‘싱크탱크’ 되어야 한반도평화연구원, ‘통일과 기독교의 역할’ 주제로 ‘제41회 평화포럼’ 개최 2014년 4월 기사 박근혜 대통령이 올해 초부터 ‘통일대박’이라는 발언을 한 것으로부터 시작해 한국사회는 통일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반면, 막연한 통일에 대한 기대는 현실성이 떨어진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적지 않다. 이런 가운데 한국 교회 내에서도 신학적, 신앙적 관점에서 통일에 대한 준비와 방향성을 모색하는 일들이 점차 많아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한반도평화연구원(원장:전우택 교수, 연세대)가 지난 4일 오후 3시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통일과 기독교의 역할’을 주제로 ‘제41회 KPI평화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한반도평화연구원(이하 KPI) 부원장인 임성빈 교수(장신대)를 비롯해 김병로 박사(서울대 통일평화.. 2015. 12. 11.
하나님과의 수직적 통일이 우선…성경적 통일운동 전개 정의와 사랑 안에서의 통일(겔 37:15~23) / 채수일 박사(한신대 총장) “통일은 명백하게 정치, 군사, 경제, 사회, 이념을 포괄하는 총체적 과제임이 분명하지만 성경적 통일운동은 정의와 사랑 안에서의 통일이다.” # 발표내용 중에서 1. (정의 안에서의 통일) 독일통일 과정에서 체제의 통합, 국토의 통일보다 사회적 통합이 얼마나 중요한지 목격했다. 옛 동독 시민들은 제도적, 심리적 차별을 받았다. 좋은 자리는 모두 서독 사람들이차지하고 임금도 차이를 뒀다. 법적으로는 모두 한 시민이지만 옛 동독 사람들은 이등시민이라는 패배의식에 사로잡혀 있었다. 차별보다 더 심각한 것은 편견이었다. 옛 동독 사람들은 게으르고, 능력이 없고, 빠르게 새로운 변화에 적응하지 못한다는 서독 사람들의 편견이 사회적 갈등.. 2015. 12. 11.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