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온라인설교3

'온라인 설교' 어떻게 할까? "선교적 설교로 다양한 청중에게 다가가라" 설교연구(52)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온라인 설교는 하이퍼텍스트적인 창조적 설교, 청중을 공동 창작자로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설교, 디지털 청중의 혼종적 정체성을 이해하며 그들의 언어와 문화로 소통하고자 하는 선교적 설교를 해야 한다." "온라인을 통해 들어오는 교회이탈자들, 종교적 유동층, 불신자들, 심지어는 반기독교적인 사람들까지 잠재적 청중으로 고려될 수 있다. 즉, 기독교적인 교양이 충분한 청중들과 비기독교적 혹은 반기독교적 청중이 혼재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들을 위한 선교적 설교가 필요하다. 선교적 설교를 하는 방법의 하나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고민을 설교 주제로 담아내는 것이다." 정재웅 박사(서울신대 교수)는 4차 산업혁명과 디지컬 미디어 세계의 특징을 설명하면서, 이와 함께 찾아온 포스.. 2021. 12. 9.
온라인설교와 현장설교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설교연구(49) "비대면 예배와 온라인 설교가 일상화된 이후로 자신의 기호와 취향에 맞는 설교를 따라 이동하는 교인들이 더 늘어난 상황에서 설교자들이 온라인 환경에 더 적합한 설교의 역량을 향상해야 하는 것은 시급한 일이 되었다." "설교자는 효과적인 온라인 설교를 위해 설교 청취를 방해하는 요소를 차단하고, 현장과는 달리 온라인 설교에 청중들이 참여할 수 있는 방법과 공동체성을 강화해야 한다. 또한 온라인 상황에서도 효과적인 설교가 되기 위해서는 설교자뿐 아니라 청중의 노력도 필요한 만큼 청중 교육을 실시해야 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시행되고 있는 온라인 예배 속에서 목회자들은 다양한 설교 방법을 활용해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그렇다면 청중들은 온라인 설교에 대해서.. 2021. 10. 23.
[하] 뉴노멀 시대의 예배와 설교: 설교학자가 말하다 예배연구(12) 한국설교학회(회장:서동원 목사, 은혜감리교회)와 한국예배학회(회장:최진봉 박사, 장신대)가 지난 1일 오전 10시 경기도에 위치한 설교하우스에서 '뉴노멀 시대의 예배와 설교'를 주제로 공동학술대회를 개최했다. ZOOM 온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된 이번 학술대회는 코로나19 팬데믹 시대를 맞아 예배와 설교사역의 변화 및 대응을 모색해보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예배학자와 설교학자들이 말하는 뉴 노멀 시대의 예배와 설교에 대해 일부 정리해봤다. 뉴노멀 시대의 설교' 팬데믹 시대 언텍트 시대 넥스트 노멀 시대 신인류 시대 # 뉴-노멀 시대: 비정상화의 일상화 기조발언자로 나선 정창균 박사(전 합신대 총장)는 "현 시대를 코로나 바이러스의 폭발적 시대를 팬데믹 시대, 접촉(contact)이 단절된 현상.. 2021. 5. 11.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