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교회를 위한 신학이야기/목회와 신학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③ ‘성경해석의 기본기’

by 데오스앤로고스 2016. 1. 7.
728x90

 

단어들이 의미하는 것이 무엇인지 파악하라


2015년 7월 2일 기사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의문교회당에서 ‘제2기 개혁주의 설교전문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미국 그린빌신학교 구약학 교수인 벤자민 쇼(Bengamin Shaw) 박사가 주강사로 나서 ‘개혁주의 신앙고백적 성경해석학:성경해석의 기본기’를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심포지엄의 주된 내용을 요약 정리했다. <편집자 주>

 

<제3강> 문법적 해석 - 단어들의 의미들

단어들은 언어를 구축하는 건축의 벽돌이다. 특히 다른 맥락에서 단어들은 다른 의미를 내포한다. 단어의 의미는 세월을 두고 변할 수도 있다. 단어들을 어떻게 이해하고 있는지, 단어가 의미하는 바가 무엇이고, 단어들이 기능하는 방법은 모든 성경해석에 근본적으로 중요한 점들이다.

 

단어의 기원과 그 발달에 관해 연구하는 학문이 바로 ‘어원론’(Etymology)다. 성서의 언어들은 자주 ‘원래’라는 의미에 대단한 강조가 부여된다. 때론 이런 강조가 도움이 되지만 그렇지 않을 때도 있다.

 


(예) 영어의 ‘prevent’(막다, 금하다)

이 단어는 ‘앞서 가다/먼저 가다’(to go before)라는 라틴 합성어에서 유래하는 단어다. 흠정역본(KJV)이 번역할 때 영어의 ‘prevent’는 ‘앞서 가다/먼저 가다’의 의미였다.

“우리가 주의 말씀으로 너희에게 이것을 말하노니 주 강림하실 때까지 우리 살아 남아 있는 자도 자는 자보다 결단코 앞서지 못하리라”라는 흠정역본의 데살로니가전서 4:15에 나오는 ‘prevent’는 이런 의미로 사용됐다.

하지만 400년 이상의 세월이 지나면서 영어의 ‘prevent’는 ‘멈추다, 금지하다, 발생하지 않도록 하다’(to stop, to inhibit, to keep from happening)라는 의미들을 뜻하는 단어가 됐다. 따라서 이 단어에 대한 현대적 의미만을 아는 사람들은 흠정역본의 데살로니가 4장 15절을 오해할 수 있다.

즉, 그런 사람은 아마도, 살아있는 믿은 자들은, 이미 죽은 사람들이 부활하는 것을 멈추게 할 능력이 없을 것이다라고 생각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데살로니가 4장 15절이 실제로 전하는 바는 살아 있는 사람들이 이미 죽은 사람들을 ‘앞서 가지’(go before) 못할 것이라는 점이다. 그래서 표준영어성경(ESV)에서는 영어단어인 ‘precede’(앞서가다)를 사용하고 있다.

 

때때로 단어들은 어원을 추적하기가 매우 어려운 경우도 있다. 성서 문헌 속에 자주 등장하지 않는 단어들의 경우가 그렇다. 따라서 이런 경우에는 아카디아어(고대 앗수르와 바벨론의 언어), 우가리트어(지중해 북동 해안을 따라 거주했던 고대인들의 언어), 아람어(고대 근동 전 지역에서 공용어로 혹은 교역어로 자주 사용된 언어), 시리아어(최근 아람어의 한 방언) 등이 히브리어 원전에 드물게 등장하는 히브리어 단어들을 이해하는데 도움을 준다.

신약성서 속의 헬라어 단어들을 이해하는데 있어서도 고전 헬라어에 대한 어느 정도의 이해가 자주 도움이 될 수 있다.

(예) synagogue(공회)

고전 헬라어에서 이 단어는 ‘모이는 장소’(a gathering place)만을 뜻했다. 따라서 칠십인역(구약성서의 고대 헬라어 역본)에서는 헬라어 ‘synagogue’는 창세기 1장 9절에 나타나는데, 물이 함께 모이는 장소를 지칭한다.

욥기 8장 17절에는 똑같이 그 단어가 ‘모이는 장소’, 또는 ‘돌 무더기’를 가리킨다. 모세오경의 많은 곳에서 ‘synagogue’라는 단어는 이스라엘 자손들로 구성된 회중을 가리키는 의미로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신약성경을 기록할 시기 경 ‘synagogue’라는 단어는 기술적인 의미를 지니게 됐다. 신약성경 전체를 통틀어 ‘synagogue’라는 단어는 유대인들이 모이는 장소를 의미했다. 단순히 모이는 장소라는 더욱 일반적인 의미는 신약성경 안에 등장하지 않는다.

 

728x90


# 큐리오스(Kurios)

헬라어 ‘kurios’(큐리오스)는 대개 ‘주님’(Lord)로 번역된다. 총칭명사로서 힘과 권위를 소유하고 있는 이를 의미한다. 자기 자신의 재산에 대한 권위를 가진 이를 가리킨다.

마가복음 12장 9절(“포도원 주인이 어떻게 하겠느뇨?”)에 사용된 의미다. 여기서 대부분의 영역본 성경들은 ‘kurios’(큐리오스)를 ‘주인’(owner)으로 옮기고 있다. 이 단어는 누가복음 12장 43절(“주인이 이를 때에 그 종의 이렇게 하는 것을 보면 그 종이 복이 있으리라”)에서처럼 사람들에 대한 권위를 가진 이를 지칭하는데 역시 사용될 수 있다.

이 부분에서 대부분의 영역본 성경들은 그 단어를 ‘주인’(master)로 처리하고 있다. 또한 요한복음 4장 11절(“여자가 가로되 주여 물 길을 그릇도 없고 이 우물은 깊은데”)에서처럼 존경을 표하는 예절 바른 용어로 사용될 수 있다. 대다수의 영역본 성경들은 ‘kurios’(큐리오스)를 ‘선생님/나리’(Sir)로 옮겨 놓고 있다.

칠십인경에서는 ‘kurios’(큐리오스)를 히브리어 본문 성경이 테트라그마톤(Tetragrammaton YHWH)을 사용하고 있는 곳에서 규칙적으로 사용된다. 마찬가지로 신약성서 안에서 그것의 용법을 말할 때 마태복음 1장 20절(“주의 사자가 그에게 나타났다”)에서처럼 ‘kurios’(큐리오스)가 하나님을 지칭하고 있음을 발견할 수 있다.

이것은 또한 요한복음 20장 18절(“내가 주를 보았다”)에서처럼 예수를 가리킬 때도 사용되어진다. 그러므로 신약성서 내의 공통된 ‘주 예수 그리스도’라는 주제 안에서 예수 그리스도가 구약의 야훼(YHWH)로 이해해야 한다고 결론 내리는 것은 온당하다.

 

 

# 엘 샤다이(El Shaddai)

‘El Shaddai’(엘 샤다이)라는 용어는 하나님을 지칭하기 위해 구약에서 자주 사용됐다. ‘엘’(El)이란 말은 구약에서 하나님에 대한 표준 용어들 중의 하나다. 그러나 ‘Shaddai’(샤다이)는 훨씬 덜 쓰인 말이다.

문제는 ‘샤다이’가 무엇을 뜻하는가이다. 대부분의 영역본 성경들은 성경들은 그것을 ‘Almighty’(전능한)으로 옮기고 있다. 그러나 표준사전들은 그 용어의 어원이 불확실하다고 말하고 있다.

칠십인경은 그것을 규칙적으로 ‘전능자’(almighty one)를 의미하는 ‘Pantokrator’(판토크레이토)로 번역하고 있다. 불가타(Vulgate) 성경은 그것을 규칙적으로 ‘ominipotent one’(전능한 자)를 의미하는 ‘Ominpotens’로 번역해놓고 있다.

영어 성경들이 ‘Almighty’(전능한)이라는 표현을 사용하고 있는 것은 영어 성경보다 더 오래된 역본들에 근거하고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 이 단어는 구약에서 약 48번 사용된다. 대부분이 창세기와 욥기에 등장한다.

욥기에서는 이 단어는 ‘엘’(El), ‘엘로힘’(Elohim), 혹은 ‘엘로아’(Eloha)와 병행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따라서 우리는 이 단어가 근본적으로 모든 권력을 갖고 계신 한 분으로서의 하나님을 가리키는 표현이라고 결론지을 수 있다. 그러나 이 용어의 정의를 내리고자 시도할 때, 더 이상 나아가기 위한 정보는 충분하지 못하다는 것은 인정해야 한다.

# 야훼(YHWH)

이 단어는 구약성서에서 거의 6000번이나 사용되고 있다. 가장 명확한 정의를 제공하는 첫 번째 본문은 출애굽기 3장 14~15절이다.

“하나님이 모세에게 이르시되 나는 스스로 있는 자이니라 또 이르시되 너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같이 이르기를 스스로 있는 자가 나를 너희에게 보내셨다 하라 하나님이 또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같이 이르기를 너희 조상의 하나님 여호와 곧 아브라함의 하나님, 이삭의 하나님, 야곱의 하나님께서 나를 너희에게 보내셨다 하라 이는 나의 영원한 이름이요 대대로 기억할 나의 칭호니라”.

‘야훼’(YHWH)는 “나는 스스로 있는 자니라 스스로 있는 자가 나를 너희에게 보내셨다”라는 신비스러운 말을 한다. 학자들은 “나는 스스로 존재하는 자라”라는 진술문의 중대성에 대해 논쟁해왔다.

하지만 이 의미에 관한 의견일치가 아직까지도 없다. 이 어구는 하나님의 자존(自存)을 가리키는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일부 학자들은 두 번째 동사가 원인격으로 취해져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한다.

즉, “나는 존재를 야기시키는 그 유일자이다”(i am the one who causes to be)라는 의미가 되어야 한다고 말한다. 그러나 본 맥락 안에서 그 강조점은 이브라함, 이삭, 그리고 야곱에게 하신 그의 약속들에 대한 야훼 하나님의 신실함에 주어져 있다.

 

 

그러므로 하나님에 대해, 언제나 계시므로 신뢰할 수 있는, 바로 그런 스스로 존재하는 이로서의 하나님에 대한 초점을 맞추는 것이 어구에 대한 더 나은 이해의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현재 하나님의 이름 자체에 대한 발음도 논쟁거리다. 하지만 현대 학계는 ‘야훼’(YHWH)라고 발음하는데 의견을 일치하고 있다. 이것이 상징하는 바는 그 이름이 동사 ‘있다’(to be)의 원인격 형태라는 점을 당연시여긴다는 것이다.

구약성서 안에 있는 이름들 대부분 엄밀하게 이야기한다면 어원들이 아니라 말장난(궤변)에 불과하다. 거룩하신 하나님의 이름은 성서 독자들에게 하나님께서 스스로 계심을 상기시키도록 되어 있다고 나는 믿는다.

하나님의 이름 ‘야훼’(YHWH)를 다루고 있는 두 번째 본문은 출애굽기 34장 6~7절이다.

“여호와께서 그의 앞으로 지나시며 선포하시되 여호와라 여호와라 자비롭고 은혜롭고 노하기를 더디하고 인자와 진실이 많은 하나님이라 인자를 천대까지 베풀며 악과 과실과 죄를 용서하리라 그러나 벌을 면제하지는 아니하고 아버지의 악행을 자손 삼사 대까지 보응하리라”.

여기에서 강조점은 자비롭고 은혜롭고 노하기를 더디하고 인자와 진실이 많은 하나님의 성품에 있다. 이와 같이 이스라엘의 언약의 하나님으로서의 ‘야훼’(YHWH)는 비록 그들에게 불순종할지라도 그 스스로가 자신의 언역에 신실하고, 그의 언약 백성들에게까지 그 신실함을 보여준다는 것이다.

우리가 오늘날 거룩하신 이름을 읽을 때 우리들에게 제시되어야 하는 것이 바로 이런 것이다. 하나님은 자존하시는 분이시라는 점이다. 즉, 그는 그 누구에게도, 그 어떤 것에도 의존해 계시지 않는 분이다. 그 분은 실실하시며, 자신의 언약 백성들에게 오래 참으시는 하나님이시라는 점이다. 우리들은 바로 그 분께 믿음과 순종을 지불해야 할 책임이 있다.

# 단어들의 한 의미, 그리고 다양한 의미

‘큐리오스’라는 단어는 ‘선생님/나리’, ‘주인’, ‘주인/사부’ 또는 ‘주님’을 뜻할 수 있다. 그러나 대개의 경우 한 단어는 한 문맥 안에서 단 하나의 의미만을 가진다.

한 예로서 헬라어 단어인 ‘sarx’(사르크스)는 대개의 경우 ‘flesh’(육신/살)로 번역된다. ‘sarx’는 고린도전서 15장 39절(“육체는 다 같은 육체가 아니니 하나는 사람의 육체요 하나는 짐승의 육체요 하나는 새의 육체요 하나는 물고기의 육체요”)에서처럼 단지 육체적인 몸을 가리킬 수 있다.

또한 로마서 9장 8절(“곧 육신의 자녀가 하나님의 자녀가 아니라 오직 약속의 자녀가 씨로 여기심을 받느니라”)에서처럼 인간의 동물적인 측면을 지칭할 수도 있다. 로마서 7장 25절(“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께 감사하리로다 그런즉 내 재산이 마음으로는 하나님의 법을, 육신으로는 죄의 법을 섬기노라”)에서처럼 죄에 의해 지배 받는 인간의 본성을 가리킬 수도 있다.

 

 

여기에서 주목해야 할 점은 ‘sarx’는 그 정의들 중 오직 하나만이 그 본문들 중 어느 한 곳에 어울린다는 것이다.

그러나 한 단어가 가진 두 가지 뜻들이 하나의 용법에서 의도적으로 사용된 곳들도 여러 있다. 이런 언어현상의 핵심은 언급되어지고 있는 것에 대한 더 깊은 이해로 독자를 이끌고 가는 역할에 있다.

요한복음 3장 3절(“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거듭나지 아니하면 하나님 나라를 볼 수 없느니라”)이 가장 잘 알려진 예다. ‘거듭’(again)으로 번역된 단어는 헬라어 ‘anothen’이다. 이 단어는 두 번째라는 의미로 ‘거듭’(again)을 뜻하거나 ‘위로부터’(from above)를 의미할 수 있다.

예수님은 니고데모에게 말씀을 계속하실 때, 그는 하나님 나라를 보기 위해 사람은 반드시 성령에 의해 태어나져야 한다는 것을 명확히 하셨다. 그러므로 이런 태어남은 두 번 째(거듭, again) 태어남일 뿐만 아니라 위로부터의 태어남이다. ‘anothen’의 두 가지 의미는 이런 용법 안에 포함돼 있다.

두 번째 예는 요한복음 1장 29절에서 발견된다. “이튿날 요한이 예수께서 자기에게 나아오심을 보고 가로되 보라 세상 죄를 지고가는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라는 것에서 ‘멀리 가져가다’(takes away)로 번역된 단어도 ‘지고가다’(take up), 또는 ‘멀리 가져가다’(take away)를 뜻할 수 있다.

하나님의 어린 양으로서 예수님은 우리의 죄를 자기 자신에게로 옮겨놓으실 뿐 아니라 우리의 죄도 멀리 가져가신다. 이 두 가지 의미가 요한의 말에 적용돼 있는 것이다.

특히 단일 맥락 안에서의 다른 의미들이 있다는 것도 명심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한 단어는 단일 본문 내에서 많은 다른 경우들에 사용된다면 하나의 단일 의미를 가질 것이다. 하지만 항상 그렇지는 않다는 것이다.

마태복음 8장 22절에서 예수님은 “죽은 자들로 저희 죽은 자를 장사하게 하라”고 말씀하신다. ‘죽은’(dead)이란 단어가 한 구절에서 두 가지 다른 의미로 사용됐다. 또 다른 예는 로마서 9장 6절이다. 바울은 “이스라엘에게서 난 그들이 다 이스라엘이 아니요”라고 말하고 있다. 단어 ‘이스라엘’(israel)이 이 구절에서 두 가지 다른 의미로 사용된 것이다.

첫 번째 용법은 아마도 야곱(이스라엘로도 불리웠다)을 가리키고 있다. 모든 지파들은 야곱의 후손들이다. 두 번째 용법은 사도 바울이 갈라디아서 6장 16절에서 “하나님의 이스라엘”이라고 지칭하는 것에서 발견할 수 있다. 이것은 믿음으로 하나님의 백성이 된 자들을 가리킨다.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①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① ‘성경해석의 기본기’

성경의 본질과 목적, 권위에 적합한 원칙에 의해 해석하라 2015년 6월 30일 기사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의문교회당에서 ‘제2기 개혁주의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②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② ‘성경해석의 기본기’

 “성경은 성경 자신의 최고의 해석자”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6.30  11:06:29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의문교회당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③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③ ‘성경해석의 기본기’

단어들이 의미하는 것이 무엇인지 파악하라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7.02  13:59:25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의문교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④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④ ‘성경해석의 기본기’

성경해석, 문맥 안 단어, 문장의 전후맥락 동시에 파악해야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7.03  15:15:20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⑤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⑤ ‘성경해석의 기본기’

고대 근동의 정황만 알면 구약성서 배경이 보인다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7.09  10:04:51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의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⑥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⑥ ‘성경해석의 기본기’

성경 역사 뿐만 아니라 ‘구속사’라는 신학적 정황 분별하라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7.11  13:58:54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⑦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⑦ ‘성경해석의 기본기’

편견 없애고, 성경과 믿음의 유추에 부합하는 성경해석 필요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7.14  15:58:57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⑧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⑧ ‘성경해석의 기본기’

예언서 해석, ‘예언’이 지닌 6가지 특성을 살펴라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7.16  16:02:09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⑨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⑨ ‘성경해석의 기본기’

시편 해석, 이것을 기억하라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8.07  16:44:44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2015년)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양의문교회당에서

www.theosnlogos.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⑩ ‘성경해석의 기본기’ (tistory.com)

 

벤자민 쇼 박사가 전하는 ⑩ ‘성경해석의 기본기’

구약성경 인용한 신약 본문, 어떻게 해석할까? 데오스앤로고스  |  thelogos66@gmail.com 승인 2015.08.07  16:50:04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서창원 목사)이 지난(2015년)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www.theosnlogos.com

 


<Copyright데오스앤로고스 / 무단 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반응형
LIST

댓글0